새 학기가 시작되는 3월, 캠퍼스 디자인

견적 요청하기

잘못된 정보입니다. 국가번호 및 전화번호를 다시 확인 해 주세요
보내기' 버튼을 클릭함으로써 개인 정책에 동의하며 요청 수행을 위한 개인 정보 수집 및 활용을 허락합니다.
참고: 개인 정보 폐기는 privacy@homify.com을 통해 상시 요청 가능합니다.

새 학기가 시작되는 3월, 캠퍼스 디자인

Ji -Yeon Kim Ji -Yeon Kim
Seoul Jangsin Uni: 서인건축의 {:asian=>"아시아틱", :classic=>"클래식", :colonial=>"식민지 풍", :country=>"컨트리", :eclectic=>"에클레틱", :industrial=>"인더스트리얼", :mediterranean=>"지중해", :minimalist=>"미니멀리스트", :modern=>"현대", :rustic=>"촌사람 같은", :scandinavian=>"스칸디나비아 사람", :tropical=>"열렬한"} ,
Loading admin actions …

3월은 새 학기가 시작되는 출발의 달이다. 특히 처음 새 학교를 들어가는 날은 누구나 잊지 못할 설렘의 순간으로 기억된다. 3월, 대학 새내기들은 자신이 다니게 될 새 학교에 어떠한 상상을 가지고 있을까? 성인으로서 첫 발걸음을 디디는 만큼 대학 캠퍼스는 대부분 중, 고등학교와는 달리 여러 개여 건물을 갖춘 큰 규모를 자랑한다. 그러나 대학 캠퍼스는 건물의 크기와 외관보다는 학생들이 그 성격을 스스로 만들어 가는 경우가 많은데 이제 곧 설레는 마음을 안고 캠퍼스에 입성하게 될 새내기들을 위해 Homify 전문가들이 디자인한 대학 캠퍼스를 모아 보았다.

숨겨진 깊이의 정문 휴게소

homify의 {:asian=>"아시아틱", :classic=>"클래식", :colonial=>"식민지 풍", :country=>"컨트리", :eclectic=>"에클레틱", :industrial=>"인더스트리얼", :mediterranean=>"지중해", :minimalist=>"미니멀리스트", :modern=>"현대", :rustic=>"촌사람 같은", :scandinavian=>"스칸디나비아 사람", :tropical=>"열렬한"} ,

명실상부 우리나라 최고의 대학인 서울 대학교의 정문은 많은 학생과 학부모에게 남다른 의미가 있을 것이다. 종종 언론에도 등장하는 서울대 정문의 모습은 가본 사람은 많지 않아도 모르는 사람은 많지 않다. 서울대 정문 앞 버스 정류소 앞에는 오래된 간이 휴게소가 있는데, 서울대 학생들과 이곳을 방문하는 많은 이들이 거쳐 가는 곳이기도 하다.

더그라운드 건축 에서 그 리모델링을 맡아 주변 경관과 어울리면서도 현대적인 모습의 휴게소가 모습을 드러냈다. The Hidden Depth라는 이름의 이 프로젝트는 '숨겨진 깊이’라는 그 의미처럼 보이는 건물 외관은 그 벽 뒤로 색다른 깊이감을 감추고 있다.  우드 패널로 된 외벽 사이로 건물 뒤 편의 풍경 살짝 보이면서 건물이 가지고 있는 실제 공간감보다 확장된 느낌을 준다.

교류가 시작되는 카페테리아

Global Zone: designvom의  학교,모던
designvom

Global Zone

designvom

주입식 교육을 벗어나 자신이 원하는 것을 선택하여 배울 수 있는 대학 교육은 다른 학생들과의 교류가 많아지고그동안 경험해 보지 못한 것들을 접하게 된다. 외국 학생들과의 만남이 또한 그럴 것이다. 동아대학교 안에 자리한 이 카페테리아는 교환 학생들과 동아 대학교 학생들이 교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디자인되었다. Welcome Home 이라는 모티브로 각국의 학생들을 집처럼 느낄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려 노력하였는데 편안히 앉을 수 있는 푹신한 벤치와 톡톡 튀는 컬러가 젊고 자유로운 학생들의 성격과 잘 어울린다.

숲속의 집

Global Zone: designvom의  학교,모던
designvom

Global Zone

designvom

숲 속의 집이라는 컨셉의 이 공간은 그 때문에 창에는 나무를 형상화한 장식과 내부에 목재를 이용해 집 모양의아늑한 라운지를 만들었다. 이 카페테리아는 크고 작은 모임을 위해 최적화된 공간으로 꾸며졌지만 두 가지의 다른 부분으로 나뉘었다. 경계 없이 자유로이 앉거나 기대며 대화할 수 있는 블루 톤의 공간,그리고 조금 더 집중하며 책을 읽거나 회의를 진행할 수 있는 집 모양의 라운지이다. 요구에 맞게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는 편의 공간이 학생들이 호응을 얻을 듯하다. 

이 카페테리아의 디자인은 DESIGNVOM 에서 맡았다. 

종교 대학 캠퍼스

Seoul Jangsin Uni: 서인건축의 {:asian=>"아시아틱", :classic=>"클래식", :colonial=>"식민지 풍", :country=>"컨트리", :eclectic=>"에클레틱", :industrial=>"인더스트리얼", :mediterranean=>"지중해", :minimalist=>"미니멀리스트", :modern=>"현대", :rustic=>"촌사람 같은", :scandinavian=>"스칸디나비아 사람", :tropical=>"열렬한"} ,
서인건축

Seoul Jangsin Uni

서인건축

경기도 광주에 있는 서울장신대학 은 신학대학인 만큼 종교적인 색이 강하다. 기독교 건축을 주된 사업으로 하는 서인건축 이 설계를 맡아 특유의 현대적이면서도 웅장한 느낌의 건축이 시도되었다. 대지면적, 62,930m²에 연면적 4,993m²의 규모를 가지고 있으며 지하 1층, 지상 4층의 건물로 이루어져 있다. 캠퍼스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학생들에 의해 변화한다. 1997년에 완공된 이 대학이 또한 어떠한 모습으로 변하게 될지는 이곳 학생들의  손에 달려있다.

화이트톤의 내부 계단

Seoul Jangsin Uni: 서인건축의 {:asian=>"아시아틱", :classic=>"클래식", :colonial=>"식민지 풍", :country=>"컨트리", :eclectic=>"에클레틱", :industrial=>"인더스트리얼", :mediterranean=>"지중해", :minimalist=>"미니멀리스트", :modern=>"현대", :rustic=>"촌사람 같은", :scandinavian=>"스칸디나비아 사람", :tropical=>"열렬한"} ,
서인건축

Seoul Jangsin Uni

서인건축

서울장신대학 의 내부 모습은 화려한 모습의 예배당을 제외하고는 전체적으로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구조를 갖추고 있다. 각각의 층을 연결하는 계단은 모든 학생이 하루에도 몇 번씩 오르내려야 하는 건물의 중요한 부분이다. 사진에서 보이듯, 천정에서부터 바닥까지 내려오는 빛이 하얀 벽을 타고 또 반사되면서 공간을 밝게 비춘다. 흰색의 벽과 대조되는 검은색의 계단 난간은 화이트 톤 공간에서 올 수 있는 착시현상을 막아 안전에도 효과적이다.

오픈된 테이블의 도서관

외국 대학과 교류가 활성화되면서 교환 학생이나 어학연수를 희망하는 학생들이 늘고 있다. 브라질의 ODVO ARQUITETURA E URBANISMO 는 식당, 휴양지 별장 등 다양한 분야의 건축을 망라한다. 이들이 디자인한 도서관 인테리어는 우리나라 도서관과는 사뭇 다른데, 삼면이 막힌 책상과, 될 수 있으면 많은 학생을 수용할 수 있도록 고안된 답답한 공간감이 아닌, 오픈된 원형 테이블에 여유 있는 동선이 사뭇 다른 느낌을 준다. 새내기 대학생들이 앞으로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될 도서관, 건축가들이 그들의 열정을 응원하는 마음은 국경과 디자인과 관계없이 모두 하나일 것이다.

어떠한 요소가 마음에 드셨나요? 리뷰를 남겨주세요.
Casas inHAUS의  주택, 모던

건축/인테리어 전문가를 찾고 계시나요 ? 연락처를 남겨 주시면 적합한 전문가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 드리겠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는 디자인을 찾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