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 가족의 온기가 느껴지는 집

Yubin Kim Yubin Kim
Loading admin actions …

‘가족과 함께 사는 집’이라면 복작복작한 분위기가 떠오르곤 한다. 그러나 오늘날은 퇴근이 늦어지는 부모와 학원에서 대부분의 하루를 보내는 아이들로 인해 텅 빈 분위기를 드러내는 집도 적지 않다. 공간의 물리적인 분위기도 문제지만, 가족이 얼굴을 맞대고 소통하는 시간이 부족하다는 사실이 더욱 씁쓸함을 자아낸다.

일본의 건축설계사무소, Bound design은 이에 따라 가족 관계를 무엇보다 중시한 집을 짓기에 나섰다. 언제나 대화 소리가 끊이지 않으며 소통의 온기가 느껴지는 인테리어에 주목하여 이 주택을 둘러보자.

인상적인 외관

bound-design의  주택
bound-design

南側外観

bound-design

일본 규슈, 태평양에 접해 있는 미야자키 현에 세워진 주택이다. 구획정리사업을 통해 효율적으로 정비된 주거 지역에 이 집이 완성되었다.

주위에 많은 집이 늘어서 있지만, 유달리 눈에 띄는 모던한 집 한 채가 보인다. 2층짜리 이 목조주택의 지붕은 한쪽으로만 경사를 이룬다. 외관이 워낙 심플하여 지붕의 형태가 더욱 두드러지는 모습이다. 첫인상부터가 예사롭지 않다.

밝은 실내 공간

bound-design의  주택
bound-design

木製サッシを開放ーLDKを見るー

bound-design

외관에서 느낀 신선한 충격도 잠시, 내부는 또 다른 놀라움을 자아낸다. 우선, 벽은 온통 흰색으로 마감하여 전체적인 분위기를 밝게 연출했다. 단조로울 수 있었던 흰 벽에 악센트를 주는 것은 나무 소재다. 밝은 갈색 빛의 나무가 바닥을 덮고 있어 기분 좋은 쾌적함을 제공하며, 굵은 대들보를 통해서는 안정감이 느껴진다.

통풍이 잘되는 공간

bound-design의  거실
bound-design

リビング空間ー木製サッシを開放ー

bound-design

밝은 실내 공간 분위기를 한층 강화하는 것은 파사드 대부분을 덮으며 큼직하게 장착된 창문이다. 따뜻한 햇볕이 창을 타고 집안 가득 들어와 내부 공기가 훨씬 화사해지도록 설계했다. 햇빛뿐만 아니라, 접이식 창을 활짝 열면 바람도 만끽할 수 있다. 늘 밝고 통풍이 잘돼서 쾌적함을 유지할 수 있는 공간이다.

가족의 온기를 느끼는 구조

bound-design의  복도 & 현관
bound-design

吹抜空間と階段

bound-design

이 주택의 핵심은 중심에 있는 거실이다. 부엌과 다이닝 룸이 시원하게 서로 연결되어 있으며, 로프트식 설계로 인해 거실에 있으면 천장까지 한눈에 올려다보이는 구조다. 이와 동시에, 2층에서도 거실이 훤히 내려다보인다. 언제나 가족의 동선을 파악할 수 있고 소통이 끊이지 않도록 유의한 인테리어로, 수평 수직 모두 개방감이 강조된 형태다.

다양한 로프트 하우스가 궁금하다면, 여기를 통해 만나보세요!

기분 좋은 소통 공간

bound-design의  거실
bound-design

木製サッシー内部よりー

bound-design

한집에 살고 있더라도 가족끼리 함께 보내는 시간은 한정된 것이 당연해져 버린 사회다. 짧은 시간 안에 유대감을 느끼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기에, 물리적으로라도 함께 있는 시간을 늘리고자 설계한 주택이다.

어디서나 가족의 기척을 느낄 수 있어 안정감이 들며, 항상 함께 소통하고 있다는 기분이 가족 간의 친밀감을 높여주길 바라는 마음이 담긴 주택이다. 가정의 분위기에만 치우친 인테리어가 아니라, 쾌적함과 안락함도 동시에 느껴지는 살기 편한 주택을 만나보았다.

드림 하우스에 대한 질문이 있다면, 토론방에 남겨주세요. 전문가의 답변을 받을 수 있습니다.
Casas inHAUS의  주택

건축/인테리어 전문가를 찾고 계시나요 ? 연락처를 남겨 주시면 적합한 전문가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 드리겠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는 디자인을 찾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