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업 공간을 변신시켜 지은 차별화된 집

Haewon Lee Haewon Lee
Loading admin actions …

주거 공간으로 건축한 공간을 주거 공간 답게 만들기 위해 꾸미는 것은 그다지 어렵지 않다. 하지만 오늘 homify에서 볼 집은 호프집을 주거 공간으로 바꿔 한 가족이 화기애애하게 사는 곳이다. 상업 공간을 주거 공간으로 바꿔 만들었기 때문에 어려운 점도 있었지만, 대신에 색다른 인테리어 효과를 얻을 수 있었다. 게다가 이 집을 더욱 빛낼 톡톡 튀는 아이디어들을 더해 인테리어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눈을 뗄 수 없는 집을 만들어냈다. 핸디디자인이 지은 진해에 위치한 이 집은 사람들이 인테리어 할 때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가구 배치와 소품의 사용 뿐만 아니라 문과 창문에까지 포인트를 주었다. 그다지 크지 않은 공간이지만 각 공간에 일반 아파트 집에서 찾아보기 힘든 인테리어 효과가 담겨 있어 구경하는 재미를 누릴 수 있게 해 주는 이 집을 즐겁게 살펴보자.

현관

진해 자은동 주택 : 핸디디자인 의  다이닝 룸
핸디디자인

진해 자은동 주택

핸디디자인

호프집이었던 공간을 가정집으로 변신시킨 집답게 계단을 올라오면 현관이 보인다. 블랙 색상의 대리석으로 된 계단을 올라오면, 화이트 색상과 우드가 어우러져 따스한 느낌이 도는 현관을 만나게 된다. 중문뿐만 아니라 벽 중간에 위치한 집 안이 보이는 창문들 덕분에 현관과 집 안이 이어져 있는 느낌이 든다. 호프집으로 들어가는 공간을 빨리 아늑한 집 안으로 들어가고 싶은 현관으로 완벽하게 변신시켰다.

집 내부

진해 자은동 주택 : 핸디디자인 의  다이닝 룸
핸디디자인

진해 자은동 주택

핸디디자인

큰 창문이 나 있는 중문을 열고 집 내부로 들어가 보면, 현관에서 느껴졌던 따스한 집 분위기가 느껴진다. 전반적으로 화이트 색상과 우드를 사용했으며, 중간중간 블랙 색상을 포인트로 주었다. 중간에 위치한 주방을 기점으로 왼쪽에는 거실이 오른쪽에는 아이 방과 안방이 자리 잡고 있다. 천장을 보면, 상업공간의 보를 그대로 살려 간접 조명을 넣어 인테리어한 점이 눈에 띈다. 보를 있는 그대로 두고 천장을 높게 해 집 안이 더 넓어 보이게 해 실용성과 인테리어 효과를 모두 잡았다.

거실

진해 자은동 주택 : 핸디디자인 의  거실
핸디디자인

진해 자은동 주택

핸디디자인

거실을 정면에서 바라보면, 벽 한쪽 끝에서 한쪽 끝까지 꼭 맞게 채워진 창문이 보인다. 아름다운 풍경을 담아내는 창문과 우드 질감을 살려낸 창문 위아래 벽이 어우러져 마치 힐링 공간과 같은 거실이 완성되었다. 현재 모습은 가구를 들여오기 전의 모습인데 가구를 배치한다면 더없이 아늑한 거실이 마련될 것이다. 오른쪽 벽면에 실용성 있는 빌트인 책장을 시공한 점도 센스 있다.

주방

진해 자은동 주택 : 핸디디자인 의  다이닝 룸
핸디디자인

진해 자은동 주택

핸디디자인

거실에서 옆쪽으로 시선을 옮기면 집의 중앙에 자리 잡은 주방이 보인다. 일단 바닥이 제일 먼저 눈에 들어오는데 북유럽 감성을 살리기 위해 화려한 타일을 선택해 포인트를 주었다. 안쪽으로 조리공간을 마련하고 앞쪽으로 아일랜드 바를 두어 공간을 적절히 분리시켰다. 조명은 블랙 색상의 레일등을 사용해 실용성과 인테리어 효과를 모두 갖췄다. 또한, 주방 벽에 아이 방이 보이는 창문을 내어 요리를 하는 중에 아이를 볼 수 있도록 했다.

아이방과 스터디룸

진해 자은동 주택 : 핸디디자인 의  거실
핸디디자인

진해 자은동 주택

핸디디자인

주방 옆쪽으로는 하나의 큰 공간을 둥근 창이 포인트로 들어간 슬라이딩 도어로 이어줄 수도 분리시킬 수도 있는 아이방과 스터디룸이 보인다. 아이가 원하는 대로 자신의 공간을 만들어낼 수 있다는 점이 아주 실용적이다. 슬라이딩 도어에는 모두 창문을 내어 인테리어 포인트를 주었으며, 중간 슬라이딩 도어에는 아이 키에 맞게 작은 문을 달아 놓았다. 연둣빛을 포인트 색상으로 사용하여 생기 있는 아이방이 만들어졌다.

안방의 침실 부분

진해 자은동 주택 : 핸디디자인 의  침실
핸디디자인

진해 자은동 주택

핸디디자인

안방은 연둣빛의 아이방과 다르게 옅은 푸른빛이 돈다. 푸른빛을 포인트 색상으로 사용하여 차분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안방의 한쪽 벽면은 빌트인 옷장을 시공해 실용성을 더했다. 침대가 들어갈 자리 위쪽에는 창문을 놓아두어 채광을 확보했으며, 협탁이 들어가기에 작은 공간인 만큼 간접 조명은 벽에 달아 두었다. 북유럽 감성이 느껴지는 아늑한 침실이 완성되었다.

안방의 서재 공간

진해 자은동 주택 : 핸디디자인 의  침실
핸디디자인

진해 자은동 주택

핸디디자인

이 안방에는 색다른 공간이 하나 더 포함되어 있다. 침실 공간에서 뒤를 돌아보면 보이는 서재 공간이 바로 그것이다. 침대 발치에 낮은 가벽을 설치해 앞쪽은 TV를 두거나 간편한 화장대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반대편에는 책상을 놓아두어 작은 서재를 마련했다. 가벽을 완벽하게 활용한 실용성 만점 아이디어가 돋보인다. 집 전체의 방문에는 작은 창을 달았지만, 안방의 문은 그대로 두어 프라이버시를 지킬 수 있게 했다.

상업 공간을 거주 공간으로 만들어 내는 것은 분명 쉬운 일은 아니지만, 긍정적으로 생각해 보면 다른 집들이 갖지 못하는 색다른 포인트들을 가져올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게다가 인테리어 할 때 쉽게 방치되는 문과 창문까지 효과를 더하는 센스를 갖춘다면 완벽하다. 오늘 본 집과 같이 주거 공간으로 바꿔 놓는 인테리어를 좀 더 보고 싶다면 여기를 참고해 보자.

드림하우스에 대한 질문이 있다면, 토론방에 남겨주세요. 전문가의 답변을 받을 수 있습니다.
Casas inHAUS의  주택

건축/인테리어 전문가를 찾고 계시나요 ? 연락처를 남겨 주시면 적합한 전문가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 드리겠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는 디자인을 찾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