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의 시간과 온도를 조절하는 능력자, 암막 커튼

ES. Ko ES. Ko
Loading admin actions …

밖은 해가 내리쬐는 낮이지만 집에서만큼은 밤이었으면 싶을 때가 있다. 휴식하고 싶을 때도 그렇고, 어두운 극장처럼 집에서 조용히 영화를 보고 싶을 때도 대낮에 어두울 수 있는 공간이 있으면 좋다. 때로, 바깥의 작열하는 태양이 방 전체를 데우는 게 싫은 한여름 정오의 시간에 잠시나마 태양광을 차단할 수 있다면, 혹은 너무 추운 겨울에 창문 틈으로 새어 들어오는 얼음장 같은 바람을 한 겹 더 막을 수 있다면, 나의 주거생활은 한 층 더 안락해지고, 주거공간의 조건을 바꾸는 데에 여러 선택권이 생긴다. 이러한 옵션을 만들어 주는 인테리어 아이템이 다름 아닌 암막 커튼이다. 어둡거나 두꺼운 소재의 직물을 사용하여 공간을 외부와 한 층 더 차단하는 효과가 있는 암막 커튼은 부대 효과로 공간의 디자인에도 큰 변화를 가져온다. 하늘하늘한 소재의 창문을 한 겹 덮어주는 커튼을 들일 것인지, 다소 존재감이 큰 암막 커튼을 들일 것인지는 주거자의 선택이다. 하지만 다양한 공간에 맞춤 가능한 여러 소재와 색상의 디자인을 가진 암막 커튼이 앞서 볼 주거 공간들에서 인테리어에 맞게 설치되어 있으니, 관심이 있는 거주자라면 내 공간에 어울릴 암막 커튼을 골라보자.

​바깥의 풍경과 차단된 공간을 만들어 줄 암막 커튼

침실의 바깥으로 펼쳐진 풍경들로 인해 이 주거 공간이 어떤 분위기의 도시에 위치하는지 늘 인식할 수 있는 입지를 가지고 있다. 아름다운 마을과 이웃의 풍경을 내려다보며 휴식을 얻고 싶을 때도 있지만, 때때로 바깥과 문맥이 없는 제3의 공간으로도 연출할 수 있다면 집을 두 가지 분위기로 이용할 기회가 생긴다. 밖과 안을 완전하게 차단해 줄 수 있을 것만 같은 진한 브라운 톤의 커튼이 천장에서부터 바닥까지 떨어지게 디자인되어서 거주자가 침실을 자신만의 공간으로 만들고자 할 때 손쉽게 양쪽의 커튼으로 공간을 만들 수 있게 하였다. 커튼의 색상 톤도 다른 짙은 브라운 톤의 무광택 가구들과 잘 어울린다.

​두 겹의 커튼으로 멀티플 초이스를 할 수 있는 인테리어

Bed Room Curtain: 모린홈의  침실
모린홈

Bed Room Curtain

모린홈

때로는 풍경만 없이 자연광을 받고 싶고, 때로는 더 확실하게 어둠이 필요하다면, 보기와 같이 두 가지의 커튼을 매치하는 인테리어를 선택해 볼 수 있다. 안감과 겉감처럼 소재가 잘 맞는 두 직물을 골라서 집에 두 가지 분위기 전환이 가능한 선택권을 줄 수 있다. 안감의 레이스 소재와 조화를 주기 위해 암막 커튼의 가장자리에 베이지 빛 레이스를 첨가한 것인 인상적이며, 커튼을 무조건 어두운색으로 고르지 않고, 전반적으로 여성스럽고 화사한 디자인의 방과 어울릴 수 있도록 페미닌한 톤의 베이지로 골랐다.

​붉은 암막 커튼

레드 톤으로 인테리어된 작은 방의 작은 창문이다. 극장에서 자주 본 듯한 두꺼운 소재의 짙은 붉은 톤 암막 커튼은 공간의 붉은색 인테리어에 무게감과 분위기를 한 층 더 배가시켰다. 바깥의 풍경이 무채색으로 보일 만큼 대조적인 실내 장식의 뚜렷한 색상은, 바깥과 구분된 자신만의 공간의 확실한 정체성을 보여주었고, 길이가 짧더라도 벽 한 폭을 다 막을 수 있는 암막 커튼은 바로 아랫벽에 위치한 빨간색의 매트 벽과 연결되어 큰 스케일의 분위기를 자아낸다.

​보랏빛이 아름다운 암막 커튼

방의 포인트 컬러로 보라색을 선택하여 커튼과 침대 등, 가구와 인테리어 소품의 곳곳에 배치하여 전체적으로 통일감을 준 실내 인테리어이다. 그레이 톤의 대리석 바닥과 카펫의 빛깔이 보라색의 컬러와 조화되어서 여성스러운 동시에 중후한 느낌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커튼이 다소 무거운 무게감을 가지고 벽에 걸려있지만, 침대와 벽 모서리의 의자의 같은 색감 때문에 이질감 없이 오히려 침대와 균형을 맞추는 인테리어가 되었다. 색감과 부피가 바깥 테라스에서 들어오는 자연 빛을 완벽하게 차단해 줄 수 있을 것이다.

​통유리로 둘러싸인 벽을 가리는 암막 커튼

SilvestrinDesign의  침실
SilvestrinDesign

Privat Haus St. Gilgen, Austria

SilvestrinDesign

전체적으로 금색 빛으로 연출된 방이다. 방의 건축구조 자체가 바깥과 실내의 구분을 정확하게 두기보다 모호하게 보이게 하는 데에 중점이 맞추어져 있다. 프레임을 생략한 통유리 벽과 얇게 세로로 그어진 창문틀이 그 지향점을 잘 뒷받침해 주고 있는데, 이러한 공간에 종일 있기란 아름답기만 하기엔 피곤할 수 있다. 이러한 점을 보완하기 위해, SILVERSTRINDESIGN 사는 부피감이 아주 크고 밝은 색감의 금색 커튼을 공간의 모서리에 배치해 두었다. 전체적으로 바깥 풍경을 여과 없이 보여주는 통유리 창의 가운데 부분에 큰 부피로 커튼이 설치됨으로써 공간의 기둥 역할처럼 균형이 있게 무게감을 주기도 하고 인테리어 장식품과 가구의 색깔과도 조화되어, 자연과 동화되는 콘셉트의 방에서도 커튼을 이용하여 공간만이 가진 분위기를 사적으로 느낄 수 있다.

​두껍지 않은 암막 커튼

인천 부평 동아2단지 63평형: MID 먹줄의  침실
MID 먹줄

인천 부평 동아2단지 63평형

MID 먹줄

무겁고 큰 암막 커튼이 부담스러워서 설치를 망설이는 거주자에게 권할 수 있는 암막 커튼 디자인이다. 보통 담요보다 무겁고 두꺼운 편이라 한 번 치고 걷는데에도 큰 힘이 들 것 같은 다른 암막 커튼들과 비교하면, 이 커튼은 접이식의 굴곡이 규칙적으로 형성되어 있는 디자인이라 접고 걷기에도 편하고, 무게도 매우 가벼워 보인다. 깔끔한 디자인을 추구하는 거주자가 마음에 들어 할 수 있을 인테리어이다. 천장이 높지 않은 한국의 주거 공간에서 너무 웅장한 암막 커튼이 어울리지 않을 경우, 시도해 볼 수 있다.

​추상적인 무늬로 디자인된 암막 커튼

Bhavin Taylor Design의  침실
Bhavin Taylor Design

Gloucester Road Penthouse

Bhavin Taylor Design

단색조의 잔잔한 벽과 단순한 공간의 가구보다 더 화려한 암막 커튼이다. 추상적으로 잉크가 떨어지는 듯한 터치를 주어 커튼 자체에 시선을 주목하게 하였다. 암막 커튼을 실용적인 이유로 설치하는 것뿐만 아니라 방 전체에서 시선을 주목하게 할 중점적인 공간으로 창가를 이용하고 싶다면, 커튼의 직물을 고를 때 좀 더 적극적인 선택을 해 볼 수 있다. 실크톤의 광택 있는 커튼 소재가 전등의 갓과도 조화를 이루고 대리석 무늬의 테이블과도 우아한 조화를 이룬다.

​다용도 공간에서 자연 빛을 차단해 줄 단순한 디자인의 암막 커튼

두꺼운 벽을 가운데에 두고 욕실과 침실을 공유하는 방의 인테리어이다. 욕실 공간은 이미 자연광이 차단되어 블루 라이트를 조명으로 샤워부스에 사용하였다. 그런 빛의 차이로 인해 두 공간은 두꺼운 가벽을 두고 한 공간 안에 열려있지만, 정확히 구분되는 이미지를 갖고 있다. 반면에 창가에 있는 침실은 바깥의 풍경을 늘 내다볼 수 있도록 침대 곁에 창문을 두고 있는데, 자연광이 들어올 수 있는 공간이 방에 있는 것은 통상 장점이지만, 수면을 방해받고 싶지 않을 때를 위해서라면 암막 커튼이 불가피할 것이다. 한 겹의 가벼운 질감의 진회색 암막 커튼이 넓지 않은 창가와 침대 사이에 잘 인테리어 되었다.

​광택 소재의 암막 커튼

Concept Interior Design & Decoration Ltd의  침실
Concept Interior Design & Decoration Ltd

Bedroom, The Wilderness, Wiltshire, Concept Interior

Concept Interior Design & Decoration Ltd

암막 커튼의 소재가 눈에 띈다. 두께나 부피 자체가 크지는 않지만, 불투명한 실크재질에 광택이 있는 커튼이다. 채도가 높지 않은 보랏빛의 소재를 사용하였고, 유선형의 선이 무늬로 되어있다. 하얀 침구 외 대비해 어두운 커튼이 무거워 보일 수 있었으나, 커튼의 소재가 광택이다 보니 빛을 반사하고 질감이 매끄러워 무거운 느낌이 들지 않는다. 소재가 얇지만, 빛을 투과하지 않는 성질로 인해 바깥에서 들어오는 채광을 충분히 막을 수 있으며 천장부터 바닥까지 길이를 두어 공간을 창문 높이로 자르지 않고, 창가의 규모를 크게 만들어 주었다. 침대 앞에 놓은 짙은 적갈색의 무광택 소재의 가구와 커튼의 색상이 비슷하여 공간을 조화롭게 만든다.

​마루를 여러 가지 분위기로 전환해 줄 커튼

아이들의 웃음이 피어나는 빨간지붕 다락방 인테리어 : 퍼스트애비뉴의  거실
퍼스트애비뉴

아이들의 웃음이 피어나는 빨간지붕 다락방 인테리어

퍼스트애비뉴

한국의 퍼스트애비뉴사의 커튼 인테리어이다. 마루 전체의 전면에 두 가지 색의 커튼이 설치되어 있다. 하나는 짙은 베이지 빛깔의 커튼도 다른 하나는 진녹색의 커튼이다. 마룻바닥에 반사되는 환한 채광이 집을 환하게 밝혀주고 베란다를 정면으로 둔 책상에서 거주자가 빛을 만끽할 수 있다. 하지만 전구의 조명에도 가끔 그 밝기를 조절하는 옵션이 있듯, 마루라는 공간의 쓰임 새 상 늘 바깥의 채광과 풍경에 노출될 수는 없는 일이다. 짙은 베이지 빛의 커튼만을 사용했을 때 마루는 빛이 있지만, 전체적으로 베이지 톤의 은은한 빛이 들어오는 방이 될 것이고, 한층 더 겹쳐, 진녹색의 커튼으로 창을 덮었을 때는 멀티미디어 방이나, 바깥의 햇빛에서 차단되어 누워 쉴 수 있는 안락한 어둠이 제공될 것이다.

암막 커튼에 대한 질문이 있다면, 토론방에 남겨주세요. 전문가의 답변을 받을 수 있습니다
Casas inHAUS의  주택

건축/인테리어 전문가를 찾고 계시나요 ? 연락처를 남겨 주시면 적합한 전문가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 드리겠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는 디자인을 찾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