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team의  와인 보관

와인 애호가를 위한 와인 창고 아이디어 6

Jihyun Hwang Jihyun Hwang
Google+
Loading admin actions …

바쁜 일상에 작은 휴식처가 되어주기도 하고, 활력을 더 해주기도 하는 것. 여러 가지를 꼽을 수 있겠지만, 그중에서도 취미 생활만큼 확실한 효과를 보여주는 게 또 있을까. 누군가는 짧게라도 여행을 즐기고, 누군가는 일 마친 후 드라마를 보는 시간을 즐기며 누군가는 좋아하는 술 한잔을 즐기기도 한다. 근래 들어서는 술 중에서도 와인을 따로 공부하고, 집에서도 종종 즐기는 사람들도 많이 늘었다. 그들에게는 일상에 활력과 재미를 더해주는 일종의 취미가 된 셈이다.

와인 애호가라고 자신을 소개하는 사람도 많아진 만큼 와인 수납고 혹은 창고에 대해 고민을 하는 사람들도 늘었다. 유럽의 경우 지하실이 보편적이어서 지하 공간에 와인 수납고를 따로 두는 경우도 있지만, 국내의 경우 현실적으로 지하실을 활용하기는 어려운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래서 오늘은 와인을 보관하는 아이디어를 모아봤다. 와인에 관심 있는 사람들이라면, 기사글을 통해 재미있는 아이디어를 얻어갈 수 있길 바란다. 지금 바로 살펴보자.

1. 햇볕이 바로 닿지 않는 자리에 목제 구조물로 제작한 와인 보관실

실제 국내 일반 가정집에서 와인을 직접 만들기는 어렵지만, 모처럼 사 온 와인을 제대로 보관하지 못하면 맛이 떨어지기도 한다. 기온 변화가 심하거나 햇볕이 강한 곳에는 보관하면 안 된다. 햇볕이 직접 닿지 않는 자리를 물색하거나 만들도록 한다. 

사진 속 공간은 이탈리아의 건축 회사 CHANTAL FORZATTI ARCHITETTO 에서 선보인 와인 보관실이다. 목제 구조물을 제작해 와인을 보관하도록 했다.

2. 기온 변화가 적은 방을 이용한 와인 보관실

앞서 언급했듯 와인을 보관할 때면 햇볕이 가장 중요하게 고려되어야 할 요소 중 하나다. 햇볕이 닿으면 와인의 품질이 떨어지게 되니 조심해야 한다. 유럽에서 와인을 두는 지하 공간들을 둘러 보면 어둡고, 서늘한데 그 이유도 바로 여기에서 찾을 수 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집 안 내 방을 유럽의 지하실처럼 꾸밀 수는 없는 법이다. 

사진은 벽돌과 석재, 목재를 활용해 구조물을 만든 와인 보관실을 담았으며 오래된 집의 바닥 아래 저장고가 남아 있어서 그곳을 활용해 만들었다. 러시아의 디자인 회사 ARTTEAM 에서 선보인 와인 보관실이다.

3. 소형 휴대용 타입

하지만 와인만을 위한 공간을 만들어내기 어려운 경우가 대부분이다. 적합한 장소를 찾기 그리 쉽지 않기 때문이다. 이럴 땐 와인 전용의 작은 냉장고 혹은 저장고를 찾아보는 것도 방법이다. 콤팩트한 디자인뿐만 아니라 스마트 기술까지 합해진 모델을 찾도록 하자. 이때 바퀴까지 달려 있으면 조금 더 유연하게 공간을 활용할 수 있으니 기억해두자. 

독일의 디자인 회사 SKYPAK 제품이다.

4. 신축 주택을 계획한다면, 바닥 아래로 와인 보관실은 어떨까.

주택을 신축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면, 취미를 함께 결합한 디자인을 찾아보는 것도 중요하다. 와인 보관실도 마찬가지다. 주방 바닥 아래로 공간을 내고, 일종의 지하 창고로 활용해보면 어떨까. 사진 속 공간처럼 말이다. 바닥에 문을 설치하고, 잡아당기면 지하로 내려갈 수 있게 동선을 연결한다. 

영국의 와인 저장고 전문 업체 SPIRAL CELLARS 에서 선보인 와인 보관실이다.

5. 와인 방 아이디어

집 안 공간에 충분한 여유가 있고, 와인에 많은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와인만을 위해서 작은 방 하나를 할애하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다. 물론, 여유가 된다는 조언이 따르지만 말이다. 조건이 맞아 리모델링하는 경우이거나 주택을 신축하는 경우에 고민해볼 방법이다. 에어컨을 설치해 시원하게 와인을 보관할 수도 있을 테다. 다만, 에어컨까지 설치하고, 24시간 내내 가동하려면 에너지 비용이 꽤 들 수 있으니 미리 계산해두자. 

일본의 건축 회사 hkarchitecture 에서 선보인 와인 보관실이다.

6. 단기간이라면, 장식적 소품을 활용하는 것도 방법

와인이나 술을 좋아하긴 하지만, 너무 많이 보관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꽤 있을 테다. 하지만, 손님이 왔을 때 혹은 가끔 혼자서라도 즐기고 싶다면, 장식적 소품을 활용해 보관하는 방법도 고려해볼 수 있다. 예를 들어 여름철에는 냉장고의 채소실을 활용해볼 수 있을 테다. 사진 속 아이디어처럼 벽걸이식 바(Bar)를 만들어보는 것도 아이디어다.

스페인의 가구 및 액세서리 회사 OCIOHOGAR 제품이다.

또 다른 기사글이 궁금하다면 여기를 클릭해보자. 깔끔한 서재와 공부방을 위하여, 맞춤형 수납장 아이디어 10가지를 살펴볼 수 있다.

기사 잘 보셨나요? 소중한 의견을 리뷰로 남겨주세요!
Casas inHAUS의  주택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시면 알려주세요

무료 상담

당신에게 딱 맞는 디자인을 찾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