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밀한 정원을 지닌 화사한 주택

Yubin Kim Yubin Kim
Loading admin actions …

주택가에 놓인 주택은 많은 장점을 지닌다. 접근성이 좋아 교통이 발달했고, 편의시설을 다양하게 갖춰 편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주택가에 전혀 문제가 없는 것도 아니다. 이웃끼리 근접해 있어서 프라이버시를 지키기가 비교적 힘들다는 고충을 갖는다. 더군다나 정원을 갖춘 주택이라면 더욱 신경 써야 할 부분이 많다.

오늘 소개할 일본 주택은 주택가에 놓인 주택의 단점을 보호해주는 건축물이다. 일본의 건축가 Kobahaus가 작업한 프로젝트로, 넓은 정원을 지녔음에도 주위 시선으로부터 거리낌이 없다. 사진을 통해 둘러보자.

주택가에 놓인 집

사진 속 주택의 대지는 일본 혼슈 서부에 있는 효고 현의 주택, 고베시에 놓여있다. 이 부지 주위는 많은 주택이 늘어선 주택가로, 이웃한 집들과 너무 가까이에 놓여 사생활을 보호받지 못한다는 것이 단점으로 꼽히곤 한다. Kobahaus는 건축을 통해 이 가족들을 이러한 걱정으로부터 해방할 수 있도록 고민했다. 주택가의 편안한 라이프를 즐기며 프라이버시도 지킬 수 있는 곳, 이 주택에서의 삶은 어떤 모습일까?

심플한 외관 건물

이 주택의 외관 디자인이 매우 독특하다. 사선 천장과 뾰족하게 돌출되어 보이는 모서리, 불규칙한 창의 조합이 유쾌한 첫인상을 뽐낸다. 유난히 눈에 띄는 이 주택은 지하실을 갖춘 2층짜리 건물로, 창을 적게 내고 외벽은 정돈된 검은 컬러로 도색하여 심플한 디자인을 강조했다.

정원이 주는 해방감

앞서 만나본 것 처럼, 멀리서도 한 눈에 들어오는 모습이라 유난히 프라이버시 노출이 걱정되는 주택이다. 그러나 창의 개수를 최소화하여 내부의 사생활 구역은 보호하기로 했고, 정원은 안뜰로 숨겨 주택 어느곳에서나 이 가족만의 정원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외벽으로 둘러싼 안뜰로 설계하여 주택에 은밀한 정원이 생겨났다. 지붕까지 뻗은 외벽으로 둘러싸여서 이웃의 시선을 차단하며, 뚫린 천장을 통해 야외 공기와 자연 채광을 만끽할 수 있는 공간이다.

화사한 인테리어

주방과 거실, 다이닝 룸이 서로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있고, 널찍한 복도 공간이 편안한 기분을 유도한다. 벽은 흰색으로 통일하여 실내가 전체적으로 밝은 분위기를 연출한다. 바닥과 가구는 나무로 마감하여 공간에 온기를 더했다. 비록 외벽에는 매우 적은 창만 냈지만, 안뜰 구실을 하는 중정 측으로는 커다란 창을 내서 햇빛도 가득 들일 수 있게 되었다. 겉에서 보던 소극적인 인상과는 달리 적극적으로 밝은 빛을 내는 기분 좋은 공간이다.

유쾌한 전망

목재 계단을 통해 1층으로 내려오면 정원을 만나게 된다. 실내로 인접한 정원 일부는 넓은 우드 데크로 꾸며 집 안에서도 부담 없이 야외로 드나들 수 있도록 설계했다. 2층 테라스 아래에 바로 놓인 우드 데크이므로 비와 햇빛을 피할 수 있는 자유로운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다. 날씨와 관계없이 언제나 해방감을 누릴 수 있는 야외공간이 돋보인다. 주위를 둘러싼 다수의 이웃집들로부터 독립하여 특별한 자연환경을 만끽할 수 있는 독특한 주택이다.

한 그루 나무가 심어진 안뜰을 감싼 일본 주택, 여기를 통해 다른 디자인도 만나보자.

드림 하우스에 대한 질문이 있다면, 토론방에 남겨주세요. 전문가의 답변을 받을 수 있습니다.
Casas inHAUS의  주택

건축/인테리어 전문가를 찾고 계시나요 ? 연락처를 남겨 주시면 적합한 전문가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 드리겠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는 디자인을 찾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