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 Na Hyun 김나현: Seoul, South Korea 아티스트 및 장인
프로필 사진 변경
커버 변경
Kim Na Hyun 김나현
Kim Na Hyun 김나현

Kim Na Hyun 김나현

edit edit in admin 리뷰 요청 새로운 프로젝트
커버 변경
Kim Na Hyun 김나현
Kim Na Hyun 김나현
잘못된 정보입니다. 국가번호 및 전화번호를 다시 확인 해 주세요
보내기' 버튼을 클릭함으로써 개인 정책에 동의하며 요청 수행을 위한 개인 정보 수집 및 활용을 허락합니다.
참고: 개인 정보 폐기는 privacy@homify.com을 통해 상시 요청 가능합니다.
전송완료!
빠른 시일 내 전문가의 답변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프로필이 77% 완료 되었습니다

77%
  • 예를 들어, 프로파일 업그레이드를 하기 위해 프로파일 상세정보 를 입력하세요

더 높은 사용자 랭킹 등록을 위해 프로필을 완성해 주세요

프로젝트

뿌리는 나 자신의 표상이며 치유의 대상이다. 마음이 힘들 때 산에 오르면 맑은 하늘을 바라볼 수 없어서 땅만 쳐다보고 걸었던 적이 많았다. 땅속에 있지 못하고 튀어나와 껍질이 다 까진 뿌리가 많이 보였다. 뿌리가 세상 밖으로 나온 것이 나무에게 잘 된 일인지 안 된 일인지 모를 일이지만, 뿌리가 드러남으로써 나무의 근본을 알게 되는 점과 뿌리가 나와야 자연스러워 보인다는 점이 나에게 힘과 위안을 주었다. 작품 제목인 은 우리 집이 사기를 당해 갈등의 대상인 땅의 주소지이다. 부모님의 인생이 담겨있는, 그토록 가지고 싶던 땅이지만 이제는 팔려야만 하는 땅이 되었고 그마저도 마음먹은 대로 팔리지 않는 땅이다. 나는 땅으로 인한 분쟁을 오래 겪어왔고, 서울에서 10여년이 넘게 혼자 살면서 내 힘으로는 가질 수 없는 집과 땅을 욕망하기도 한다. 땅을 두고 분쟁을 하고 욕망을 하는 모습은 땅 속에서 뿌리들이 얽혀있는 모습과 닮았다. 나는 이러한 뿌리와 땅에 대한 전혀 다른 느낌들을 어느 한쪽으로 치우쳐서 판단하지 않고 그것들이 나에게 다가오는 모습을 가만히 관찰하려 한다. 내가 느끼는 것과는 상관없이 뿌리와 땅의 요소들은 경계가 지어지지 않는 형태로 나타나면서도 각자 성장하며 조화를 이루고 있다. 내가 뿌리와 땅과 그 위에 서 있는 사람들의 얽힘에 대해 그리고 생각하다보면 그것들이 때로는 마음속의 산 33으로, 아니면 나 스스로가 이곳에 내린 뿌리로, 가끔은 하나의 완성된 작품으로 나타날 수 있을 것이라고 믿는다.
A tree root is my symbol as a powerful healing object. Oftentimes when I trekked the mountains, my weary spirit would not allow my eyes to appreciate the clear and cloudless skies, so I would force myself to look at the mountain floor. Whilst gazing at the ground, I would notice gnarly roots protruding out in a ghastly manner. I oftentimes wondered if these hideous roots were detrimental to their home tree, but I would always be comforted by knowing that somehow these roots were guided by nature. The title is the address of a land that was burdened with fraudulent lies. My parents dedicated their lives to this precious land, however, it turned into a mere object which had to be sold. The painful memories of my parents’ land have not deterred me from my hopes and dreams of owning my own house, but alas it seems that this dream is financially far beyond my reach despite living on my own for ten years in Seoul. The memories of this cursed land and my dreams are akin to the interlocked roots. I aim to observe and feel the stillness of every incoming image that is reflected by these roots and the ground without passing any judgement. My feelings and thoughts are discarded by these roots, as even rules cannot dictate how they protrude from the ground, and as such, these elements are in constant harmony. Myself, the roots, the ground, and the people on this land are somewhat intertwined, and when I reflect upon this thought, San 33 is a part of me, of us. But if not, my soul will slowly settle down within these roots, and I believe that on some occasion, these elements will unite to become one complete work of art.

서비스 지역
Seoul,South Korea
회사 수상내역
  • <개인전>
  • 2015 개인전 San 33 모아레 갤러리
  • 2015 개인전 숙명여자대학교 청파갤러리
  • <단체전>
  • 2011 숙명여자대학교 그룹전 꾸:밍 [Dream+ing] 갤러리 아이
  • 2012 제 5회 아시아프 1부 참여
  • 2012 제 27회 숙명여자대학교 졸업전시회
  • 2013 숙명여자대학원 그룹전 Mut Palais de Seoul
  • 2013 제 23회 숙원전 한국미술센터
  • 2014 시대정신과 동양회화의 표현의식 한원미술관
  • 2014 10주년 기념전 <걸어온 10년, 걸어갈10년 ; 비빔밥 전> 대안공간 눈
  • 2014 아니 세상이 어느땐데 섹스를 갤러리 두들
  • 2015 적의 화장법 오렌지 갤러리
  • <수상전>
  • 2012 제 29회 경인미술대전 수상전
  • 2012 제 16회 나혜석미술대전 수상전
  • 2012 제 14회 단원미술제 수상전
  • 2012 제 1회 세계미술작가창작공모대전 수상전
  • 2015 제 34회 대한민국미술대전 비구상부문 입선
  • 모두보기 19 수상경력
주소
140-869 Seoul, South Korea
대한민국
+82-1084232135
Prof pin.png%7c37.5567833,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