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ul의 목공 전문가 | 호미파이 & homify

0 목공 전문가 in 서울

서비스 지역
일치하는 결과가 없습니다. 이 카테고리에 최초로 사진을 올려보세요!

대한민국의 중심지, 서울

서울은 한반도의 정 중앙에 위치한 수도로, 남한 인구의 20%에 가까운 인구가 거주하고 있는 세계적인 대도시다. 서울에는 한국의 정치, 경제, 교육, 문화, 예술 등 전 분야의 시설과 기관이 집중되어 있으며 전국에서 가장 큰 시장이 형성되어 있는 곳이다. 서울은 밤낮없이 새로운 문화를 창출하고 각 분야의 발전을 선도한다.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에서 시작되는 트렌드는 한국과 동아시아를 넘어 전세계로 영향을 확대해나가고 있다.

대도시 서울과 나무

서울은 한국에서 가장 발전된 도시다. 이 대도시는 높은 빌딩과 아파트 단지, 꽉 찬 도로와 늘 바쁘게 거니는 사람들로 언제나 가득 차있다. 전국에서 가장 바쁘게 돌아가는 도시에서 생활하는 현대인들은 첨단문명을 누리는 동시에 늘 자연을 갈망한다. 서울에서 친환경과 자연이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건 이러한 현상의 일환으로 볼 수 있다.

최근 서울은 유례를 찾을 수 없을 정도로 자연과 나무에 목말라있다. 이러한 경향은 특히 주택시장에서 두드러진다. 서울의 단독주택에선 딱딱한 느낌의 철근 콘크리트보다는 나무와 돌을 활용해서 다정하고 따스한 집을 짓는 것이 새로운 트렌드다. 자연의 향과 아름다움을 그대로 머금은 나무는 집 안 전체에 따뜻한 온기를 가득 불어넣는다.

나무를 활용한 아이디어는 상업공간의 인테리어에서도 자주 찾아볼 수 있다. 아늑한 카페는 물론 최신 디자인의 의류나 첨단 기술의 전자기기 매장에서도 목재를 풍부하게 활용한 인테리어로 방문자에게 편안한 인상을 제공한다. 이러한 사례들은 나무가 오래된 자재라는 인식을 탈피했으며, 더 나아가 친환경과 자연을 추구하는 경향 속에서 가장 트렌디한 자재로 다시 태어났다는 것을 의미한다.

서울의 환경을 고려한 목공 아이디어

나무는 주변의 지형과 기후 등, 환경에 많은 영향을 받는 자재다. 예를 들어 목재는 습기와 열에 약해 썩거나 변형되기 쉽다. 따라서 목재를 다룰 땐 늘 그 주변의 환경을 먼저 고려해야 한다. 서울은 전형적인 대륙성 기후를 보이는 곳으로 여름이 매우 덥고 습하며, 겨울이 춥고 건조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7, 8월에는 태풍 피해도 잦아 더욱 신경 써야 한다. 이러한 서울에서 목조를 다룰 땐 방수, 방부처리와 내화처리를 꼼꼼하게 하는 것이 좋다. 만약 한 달 내내 비가 계속되는 여름에 목조주택을 시공해야 한다면 실내에서 구조를 짠 뒤, 현장에서 조립만으로 끝낼 수 있는 조립식 주택이 한 가지 대안이 될 수 있다. 목조는 생각하는 것처럼 화재에 취약한 자재가 아니다. 물론, 나무는 불에 타기 쉽지만 각종 도료로 코팅한 목재와 석고보드 등의 단열재는 화재가 났을 때도 불이 빠르게 번지지 않도록 도와준다. 정 불안하다면 화기가 있는 곳이나 원목 가구 주변에 시멘트나 타일, 벽돌 등 열에 강한 소재를 활용하여 보완할 수 있다.

도심 속에 자리한 셀프 목공방

목공은 계속되는 DIY의 인기에 힘입어 새로운 취미로 부상했다. 바쁜 일상 속에 지친 서울 시민들은 스스로 목재를 자르고 가공하면서 스트레스를 푼다. 서울 곳곳에 자리한 공방은 바쁜 도시에서 살아가는 시민들이 여유를 가지고 자신만의 가구나 소품을 만들 수 있도록 공간과 자재, 도구들을 제공한다. 작은 가구나 장식용 소품은 누구나 쉽게 배울 수 있어 인기가 많다. 경험이 어느 정도 쌓인 사람들은 스스로 목조주택을 제작할 계획을 세우고 목공 전문가에게 전문적인 교육을 받는 경우도 많다고 하니 더욱 흥미롭다. 셀프로 목공예를 진행할 때는 언제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야 한다. 톱이나 대패, 조각도 등 위험한 장비를 다루기 때문에 반드시 전문가의 감독 아래 안전점검을 철저하게 받은 후 지시에 따라 작업을 진행해야 한다는 것을 잊지 말자.

서울의 목공 전문가가 하는 일

그렇다면 서울의 목공 전문가는 어떤 일을 할까? 서울의 목공 전문가는 나무를 이용하는 모든 작업 전반을 진행하고 감독하며 관리한다. 목조주택을 세울 땐 설계도에 따라 주택의 골격을 짜며 기둥, 보, 벽, 지붕 등 각기 다른 공간과 구조물에 적합한 목재를 선택하고 가공한다. 목조주택의 건축을 담당하는 목공 전문가는 보통 대목이라 불리고 내부의 가구와 인테리어를 다루는 목공 전문가를 소목이라고 한다. 소목은 내장목수와 하는 일이 비슷한데, 주로 바닥의 마감재나 붙박이 가구, 내부 천장을 다룬다.

서울은 오랜 시간 한국의 수도로 기능해온 도시다. 따라서 도심 곳곳에는 전국에서 가장 좋은 목재를 아낌없이 활용하여 지은 목조주택과 한옥이 즐비해있다. 이러한 도시에서 활동하는 서울의 목공 전문가는 전국에서 가장 전문적인 기술과 지식을 갖고 있다. 전국의 유행을 선도하는 서울에서 활동하는 목공 전문가는 가장 먼저 주택과 가구의 새로운 트렌드를 접할 수 있으며 큰 시장규모를 바탕으로 다양한 국산, 수입산 목재들을 다룬다.

서울의 목공 전문가는 위에서 언급한 것처럼 취미로 목공을 배우려는 사람들의 좋은 스승이 되어주기도 한다. 목공방을 운영하는 전문가는 누구나 부담 없이 목공을 배울 수 있도록 각종 자재와 도구를 구비하고 있으며 친절한 강의를 진행한다. 목재를 활용해 제작한 가구는 인공적인 재질과는 전혀 다른 매력을 갖고 있으며 건강에도 좋은 것이 특징이다. 만약 직접 목조가구를 제작한다면 더욱 커다란 의미를 부여할 수 있으니 관심이 있다면 서울의 목공 전문가나 목공방을 찾아 연락해보자.

서울의 목공 전문가와 함께 하는 비용

그렇다면 서울의 목공 전문가와 함께 하는 비용은 얼마나 될까? 목공 작업은 그 내용에 따라 가격이 천차만별이기 때문에 일괄적으로 평균 비용을 산출하는 것은 어렵다. 작은 가구를 제작하거나 보수 하는 것과 목조주택을 건축하는 비용의 차이를 생각해보면 이해가 빠르다.

일반적으로 실내의 목재를 다루는 내장목수의 일당은 18~22만 원 정도를 예상하면 좋다. 더욱 전문적인 기술이 요구된다면 목공 전문가의 일당이 천정부지로 치솟을 수 있다. 목공 기술은 쉽게 배울 수 있는 것이 아니며 무척 까다롭고 주변 환경의 영향을 많이 받기 때문에 목공 전문가의 임금은 비교적 높은 편이다. 목공 작업의 특성상 값비싼 목재를 이용한다는 것도 작업 비용에 큰 영향을 미친다. 목재의 질은 합판부터 고급 원목까지 다양하며 그에 따른 비용의 차이도 어마어마하다. 좋은 나무를 사용해 만든 가구 하나가 수천만 원을 호가하는 경우도 있으니 자세한 견적은 서울의 목공 전문가를 찾아 문의하도록 하자.

서울의 목공 전문가를 찾는 방법

그렇다면 서울의 목공 전문가는 어떻게 찾을 수 있을까? 서울은 전 분야에서 가장 많은 전문가가 활동하는 도시다. 따라서 조금만 노력을 기울이면 다양한 스타일과 전문성을 가진 목공 전문가를 쉽게 찾을 수 있다. 목공 전문가를 찾을 땐 전문 분야가 다르기 때문에 목적과 분야를 분명히 하는 것이 좋다. 시간이 있다면 방산시장의 목재거리 같은 전문 목재시장을 방문해보도록 하자. 다양한 목재의 가격을 비교할 수 있음은 물론, 목공 전문가를 추천 받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목공을 배우고 싶다면 인터넷이나 SNS를 통해 수업을 진행하는 목공방을 찾고 작업 포트폴리오와 후기들을 참고하여 선택할 수 있다.

만약 더 간단한 방법이 필요하다면 글로벌 건축, 인테리어 플랫폼 homify를 이용해보자. Homify 홈페이지에서는 서울에서 활동하는 목공 전문가를 비롯하여 건축가, 인테리어 디자이너, 벽 시공 전문가 등 다양한 전문가에 대한 정보를 소개한다. 더 나은 환경을 만드는 친환경 목공 작업을 homify와 함께 준비해보자.

비슷한 사진 검색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