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jeon의 바닥 시공 전문가 추천 | 호미파이 & homify

0 바닥 시공 전문가 in 대전

일치하는 결과가 없습니다. 이 카테고리에 최초로 사진을 올려보세요!

산뜻하게 내딛는 발걸음을 위한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

이 땅의 모든 사물과 생물은 중력의 영향을 받는다. 특히 우리가 일상을 영위하는 생활공간에서 신체와 바닥은 아주 깊은 관계를 맺는다. 예를 들어 어린 시절에는 팔과 다리로 바닥을 짚고 기다가 두 다리에 힘이 생기면 걸어 다닌다. 그리고 나이가 들면 휠체어나 지팡이의 도움을 받아 바닥 위를 이동한다. 그만큼 언제나 신체와 맞닿은 바닥은 재료와 질감을 특히 신경 써야 한다. 

그럼 대한민국 중부권을 대표하는 도시 대전에서는 어떨까? 대전에는 60만 호에 가까운 주택이 자리를 잡고 있다. 따라서 바닥을 활용하는 아이디어와 디자인 사례가 60만 가지가 존재하는 셈이다. 게다가 한국인의 생활방식은 실내에서 신발을 벗고 활동한다. 바닥에 발이 닿을 때 누구나 따뜻한 감촉과 온화한 기운을 느끼고 싶어 한다. 다양한 경험과 시공 사례에 맞춰 건축주의 요구를 디자인 반영하는 것이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가 하는 일이다.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를 주택 시장에서 주목하는 이유

대전에는 33만여 가구가 아파트에서 거주한다. 이는 전체 주택 비율로 보면 50%가 넘는 수치다. 그런데 종종 아파트에서는 바닥과 관련한 문제가 자주 발생한다. 그중 층간소음은 바닥에서 생기는 대표적인 문제다. 여기에 더해 기존 아파트 바닥 마감재가 지루하게 다가올 때도 잦다.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는 여러 가지 맥락에서 바닥 디자인을 고민한다. 조용하고 편안한 바닥 디자인에 도전하거나 신선한 아이디어를 더해 바닥을 꾸민다.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를 주택 시장에서 주목하는 또 다른 이유가 있다. 최근 대전 주변에 발달하는 세종시, 계룡시 등에는 다양한 주거형식이 공존한다. 대전의 바닥 시공 전문가는 그저 지역에 국한된 것이 아니다. 여러 도시를 오가며 단독주택부터 아파트까지 바닥을 아름답게 완성한다. 그뿐만 아니라 바닥 마감재를 직접 판매하는 업체나 생산자 사이의 밀접한 관계를 바탕으로 경제적인 제품을 찾아낸다.

대전 주택에 세련된 감각을 담아 꾸미는 바닥 디자인

바닥 디자인은 사용자의 생활방식을 섬세하게 살펴보는 것에서 출발한다. 특히 대전에는 20만여 호의 단독주택이 있는데, 거주자의 개성과 취향을 담아내 바닥을 꾸밀 수 있다. 예를 들어 계룡산 자락이 이어지는 대전시 서구나 옥천군 인근의 중구 및 동구에서는 전원주택이 들어서 있다. 만약 주변의 풍경이 아름다운 곳이라면 중성적인 색채로 바닥을 꾸미자. 시각적인 부담감을 줄이고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하는 방법이다.

공간의 기능과 성격에 따라 바닥재를 바꾸는 아이디어도 좋다. 대전의 아파트는 대개 같은 재료로 주방, 다이닝 룸, 거실 바닥을 디자인한다. 하지만 거실과 다이닝 룸 바닥을 다르게 완성한다면, 별다른 벽 없이 두 공간을 나눌 수 있다. 물론 탁 트인 시야를 제공하는 것도 장점이다. 예를 들어 대전의 둔산동, 학하동, 관저동 등 아파트가 밀집한 지역에서 도전할 법한 바닥 아이디어다.

욕실과 발코니 바닥은 대개 타일로 마감하는 곳이 많다. 만약 노후를 보낼 전원주택을 계획하거나, 거동이 불편한 가족이 생활하는 공간이라면 미끄럼 방지 타일을 시공하자. 바닥의 턱을 없애는 것도 휠체어를 사용하는 거주자에겐 편리하게 다가온다. 또한, 패턴 타일은 이국적인 풍경을 연출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대전의 원동, 대화동, 법동 등에는 유통과 디자인을 함께 하는 타일 시공 전문가도 활동한다.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를 만나는 몇 가지 아이디어

사실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를 찾는 방법은 간단하다. 유성구 인근에는 건축자재를 전문으로 다루는 여러 기업이 있다. 주변을 오가는 동안 이들을 만난다면 직접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를 물어보자. 또한, 대전에서 열리는 건축박람회를 통해 바닥 디자인의 새로운 흐름을 알아보고, 현장에서 전문가를 만나 직접 대화를 나누고 상담할 수 있다. 아니면 주변에 바닥을 꾸민 경험이 있는 이웃에게 전문가를 소개받는 방법도 추천한다.

하지만 세상에서 가장 쉽게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를 만나는 방법이 따로 있다. 바로 여기 homify에서 소개하는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를 찾아보자. 카테고리에 맞춰 바닥 시공 전문가를 선택하면 간단히 다양한 아이디어를 확인할 수 있다. 한 걸음 더 나아가 마음에 드는 디자인을 나만의 아이디어 북에 저장하거나 온라인으로 편안하게 상담해보자. 시간과 돈 그리고 노력을 모두 아낄 수 있어 유용하다. 

대전 날씨와 기후에 맞춰 시공하는 바닥 디자인이란?

바닥 디자인은 지역 날씨와 기후의 영향을 받는다. 특히 대전은 한반도의 중부지방에 자리를 잡은 데다 주변이 산으로 둘러싸인 분지인 탓에 여름은 덥고 겨울은 춥다. 여름 평균기온은 25.6도이며 겨울에는 영하 1도 정도의 기온이 이어진다. 따라서 시원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발코니에 마루를 시공하거나 테라스를 데크로 꾸미는 것도 좋다. 겨울에는 온돌을 꼼꼼하게 시공하고 높은 열효율을 내도록 디자인할 수 있다.

대전에서 전원주택을 계획하는 예비 건축주라면 비와 눈에 강한 재료로 바닥을 꾸미는 편이 좋다. 대전에는 연평균 강수량의 60% 정도가 여름에 집중된다. 그만큼 비와 뜨거운 햇빛에 견딜 수 있는 바닥재를 선택해야 한다. 예컨대 등급과 기준에 맞는 방부목으로 테라스 바닥을 완성하고, 상황에 따라 석제 타일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가미할 수도 있다. 오랜 시간 온 가족이 사용할 수 있는 바닥 디자인에 도전하자.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에게 드는 예산과 공사 비용은?

바닥 시공 프로젝트는 재료의 종류와 시공 방법에 따라 예산과 공사 비용이 천차만별이다. 대개 대전 바닥 시공 전문가는 시공 비용으로 하루에 20만 원 이상을 고려하는 것이 좋다. 독특한 패턴으로 바닥을 완성하거나 별도의 가공이 필요한 작업이라면 25만 원이 넘게 들기도 한다. 또한, 수입 자재를 사용한 바닥이나 천연 대리석처럼 비싼 제품은 자연히 예산이 상승하는 요인이 된다. 

한국 주택시장에서는 주로 3.3㎡당 공사비를 정한다. 일반적인 강화마루는 대전에서 면적당 10만 원 내외로 시공할 수 있다. 만약 바닥을 간단히 장판으로 마무리하고 싶다면, 같은 면적당 5만 원 아래도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헤링본 패턴 마루나 원목 마루를 시공한다면, 3.3㎡당 20~30만 원이 들기도 한다. 따라서 우리 집 바닥 디자인을 전문가와 함께 상담하고 원하는 디자인을 찾아보자.

기존 바닥을 뜯어내고 새로 바닥을 꾸미는 경우에는 철거 비용도 처음부터 고려하는 것이 좋다. 이때 바닥 철거 전문가는 하루에 15~20만 원 정도로 예산을 잡자. 최근 주택시장에서 인기를 끄는 리모델링 아이디어 중에는 기존 바닥에 구멍을 내는 방법도 있다. 이때는 건물의 구조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작은 크기의 굴착기나 별도의 기계로 바닥을 철거해야 한다.

예비 건축주가 대전 바닥 시공 프로젝트에서 주의할 점

대전에 보금자리를 계획하는 예비 건축주는 바닥 시공에서 어떤 점을 조심할까? 먼저 국내 아파트에서 빈번하게 발생하는 층간소음을 주의하자. 아파트는 대부분 바닥을 얇게 시공하게 된다. 경제성과 열효율 등을 고려한 결과인데, 그만큼 아래층으로 전달되는 소리가 커지게 마련이다. 예를 들어 대전 유성구는 공동주택 층간소음 방지 조례를 갖추고 있다. 이를 통해 분쟁을 해결하고 층간소음 문제를 관심 있게 바라보자.

또한, 인테리어 교체주기도 바닥 시공 프로젝트에 큰 영향을 준다. 만약 교체주기가 짧은 편이라면 저렴하고 시공이 간단한 바닥 마감재로 꾸밀 수도 있다. 강마루와 강화마루는 이때 무난한 대안이 된다. 아니면 장판으로 더욱 저렴하게 바닥을 완성해보자. 대전 서구 등에는 90년대 초에 지은 아파트가 많다. 지은 지 30년이 되어가는 만큼 건물의 수명이나 향후 계획 등을 고려해 바닥을 꾸며보자. 

비슷한 사진 검색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