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che Mul P Ho의 직물, 실내 장식 추천 | 호미파이 & homify

1079 직물, 실내 장식 in Tsche Mul P Ho

lazysunday
Lazysunday의 의미는 휴일오후 햇살을 받으며 잔디밭에 누워 한가롭게 시간을 보내는 여유로움을 의미합니다. Lazysunday는 그런 여유를 생각하며 제품을 디자인하고 작업합니다. Lazysunday의 제품을
CO-HOME
역세권, 대학가 주변 아파트를 수요자에 맞게 리모델링과 인테리어를 통해 함께 할 수 있는 쉐어하우스로 꾸미는 CO-HOME
(주)데코뷰
 (대한민국 대표 맞춤 패브릭 전문몰)  (침구/커튼/러그/쿠션/매트 外 다양한 수예소품)  (자체 디자인, 개별 생산, 합리적인 가격)  (고객 각각에게 맞는 홈패브릭 스타일링을 실현) /아름다움, 즐거움, 편안함을
Lmnop
Lmnop는 '우리의 일상에 즐거움을 주는 모든 것을 디자인하자'라는 모토로 만들어진 브랜드입니다. 쿠션, 인테리어 소품, 가구, 문구 등 라이프스타일 제품을  Lmnop 만의 유니크한 감성으로 만들고 있습니다.
이브아이
cushion & runner shopping mall
HEM
‘헴(hem)’은 스웨덴어로 ‘home’을 뜻하며, ‘옷 등의 단, 또는 단을 만들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모던하면서 다양한 활용, 따뜻한 감성까지 디자인하는 인테리어 소품&패브릭 브랜드입니다.
메종드룸룸
북유럽의 모던함+유럽의 따뜻한 감성을 접목시킨 홈패브릭 브랜드 = 메종드룸룸 메종드룸룸은 북유럽의 모던함과 유럽의 따뜻한 감성이 만나 절제되지도 과하지도 않은  편안함 속에 설레임을 품은힐링공간을 연출하고 제안하는
honey flamingo
감성캔들을 제작하는 허니플라밍고입니다. 허니플라밍고의 프루스트캔들은 '향을 통해 과거의 기억을 떠올린다' 라는 뜻으로 저마다의 소중한 순간에 함께 하며, 그 순간을 떠올렸을 때 기억될 수 있는 특별한 캔들을 제작합니다
ATELIER JUNNNE
공장에서 쏟아져 나오는 제품에 질린 사람이나 손 맛나는 물건이 그리운 사람들에게 위안이 되고, 아름다운 경험이 되는 디자인을 선물하는 것이 Atelier Junnne의 모토입니다.  삶의 아름답고 행복한 순간을 엮듯
september room
September Room은 9월의 선선하고 시원한 날씨 아래,  이불 속에서 잠을 이루는 포근한 감성으로 이뤄진 패브릭 브랜드 입니다. 도시속에서 화려한 나 자신을 잠시 내려놓고 편안한 휴식을 위한 잠자리가 될 수
heydoll
헤이돌은 마크라메, 프랑스자수, 패브릭 포스터, 벽장식, 헝겊인형 등 일상의 작고 소박한 것들을 손으로 만드는 핸드메이드 공예 브랜드입니다. 야외 결혼식 및 행사의 대형 마크라메나 카페 등 다양한 공간의 실내 장식을
edidd
살아가면서 집안에 필요한 패브릭을 이용한 모든 제품을 정성껏 만들어 드립니다, 
제임스엔라비스
라이프 스타일 소품들을 생산하는 브랜드인 James N Labiss 입니다. James N Labiss는 사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일정 수익을 NGO단체에 기부하는 계약을 맺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