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 Architecture 의 양평 오솔집 | 호미파이 & homify
프로필 사진 변경
커버 변경
B.U.S Architecture
B.U.S Architecture

B.U.S Architecture

B.U.S Architecture
B.U.S Architecture
잘못된 정보입니다. 국가번호 및 전화번호를 다시 확인 해 주세요
보내기' 버튼을 클릭함으로써 개인 정책에 동의하며 요청 수행을 위한 개인 정보 수집 및 활용을 허락합니다.
참고: 개인 정보 폐기는 privacy@homify.com을 통해 상시 요청 가능합니다.
전송완료!
빠른 시일 내 전문가의 답변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양평 오솔집

HOUSE PLAN

대지위치 : 경기도 양평군 강상면

대지면적 : 377㎡(114.04평)

건물규모 : 지상 2층

건축면적 : 82.25㎡(24.88평)

연면적 : 132.44㎡(40.06평)

건폐율 : 21.81%

용적률 : 35.13%

주차대수 : 1대

최고높이 : 6.2m

공법 : 기초 - 철근콘크리트 매트기초

지상 - 경량목구조

구조재 : 벽 - 2×6 구조목

지붕 - 2×10 구조목, 이중지붕(WARM ROOF)

지붕마감재 : 컬러강판

단열재 : 벽 - 오웬스코닝 에코터치 R21 나등급

지붕 - 오웬스코닝 에코터치 R30 나등급

외벽마감재 : 스터코플렉스

창호재 : 이건창호 72㎜ PVC 삼중창호

설계 : Studio B.U.S(박지현, 이병엽, 조성학)

시공 : 하우스팩토리

INTERIOR SOURCE

내벽 마감재 : 던 에드워드 페인팅

바닥재 : 이건강마루

욕실 및 주방 타일 : 자기질타일, 미래시스

수전 등 욕실기기 : 아메리칸스탠다드, INUS

주방 가구 : 상판 - 인조대리석, 리빙아울렛 제작

조명 : 조명나라

계단재 : 애쉬오크

현관문 : 단열강화도어

방문 : 자작합판

붙박이장 : 리빙아울렛 제작

데크재 : 방부목

세 아이를 위한 양평 오솔집

할아버지가 손수 지은 축사가 있던 자리에, 아들 내외는 세 아이가 자유롭게 뛰놀 수 있는 집을 지었다. 이웃들을 위해 대지 안의 오솔길을 기꺼이 내어준 가족은 이곳에서 따스한 저녁을 맞이한다.

오솔집의 건축주는 8살 큰딸, 7살 둘째 아들 그리고 이제 막 걸음마를 뗀 막내까지, 어린 삼 남매를 둔 젊은 부부다. 출퇴근 등 여러 불편함을 감수하면서까지 시골에 살겠다는 결심을 하게 된 데는 아이들을 위한 마음이 가장 컸다. 처음 집을 짓겠다고 찾아왔을 때도 두 사람은 ‘아이들이 맘껏 뛰어다닐 수 있는 집을 만들고 싶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 자신들이 경험했던 유년기의 기억을 아이들에게도 고스란히 전해주고 싶다는 것이었다.

첫 미팅 후 집이 들어설 땅을 보기 위해 방문했을 때, 몇몇 특이한 점이 눈에 띄었다. 땅 일부는 옆집이 텃밭으로 사용하고 있었고, 그 앞으로는 마을 사람들이 다니는 작은 길(우리는 고즈넉한 이 길을 오솔길이라 불렀다)과 이제는 쓰임을 다한 낡은 축사 한 채가 있었다. 주변을 안내해주시던 건축주의 아버지는 이 폐축사가 당신이 직접 베어온 나무로 기둥과 보를 잡고 바닥 시멘트를 시공해 지은 곳이라고 하셨다. 소 3마리로 가업을 시작했던 삶의 터전에서 자신의 아들 내외와 손주들이 살게 된 것이다.

그리고 뜻밖의 요청이 이어졌다. 대지 안에 있던 텃밭과 오솔길을 마을 사람들이 계속 쓸 수 있도록 해달라는 것이었다. 대지 한쪽을 가로지르는 오솔길이 사라지면, 이웃들은 밭에 가기 위해 먼 길을 돌아가야 했다. 보통은 내 땅의 면적을 최대한 확보하려고 하기 마련인데, 오히려 땅 일부를 마을 사람들에게 양보하겠다는 건축주 가족의 이야기는 오솔집을 계획하는 데 큰 영감이 됐다. 한 마을에서 4대째 살아오면서 형성된 끈끈한 유대감이 있었기에 가능한 결정이었다.

풀과 낮은 담의 기분 좋은 경험을 그대로 가져오기 위해 오솔길은 최소한의 범위에서 일부를 수정하고, 오솔길로 인해 버려지는 대지는 주차공간으로 활용했다. 길은 집 전체를 한 바퀴 돌면서 집과 길 사이에 ‘마당 길’을 형성하는데, 이는 밖에서 끝나지 않고 집 안으로 연장된다. 하나로 길게 이어지는 이 동선은 곧 집의 기능과 맞물려 길이 곧 ‘실’이 되는 독특한 구조를 만든다. 집은 각각의 기능을 둘러싼 하나의 길로 이루어지며, 그 사이사이를 관통하는 길이 형성되어 있다. 아이들은 밖에서 집 안으로, 안에서 밖으로 연결되는 이 길을 따라 자유롭게 뛰놀며 한층 풍부한 공간을 경험하게 된다.

현관문을 열고 안으로 들어오면 길을 따라 채워진 책장과 대청마루를 만날 수 있다. 이곳은 아이들을 위한 공부방으로, 빔프로젝터를 설치해 가족들의 시청각실로도 활용할 수 있게 했다. 이어서 화장실과 세면 공간을 지나면 거실과 중층으로 이루어진 아이들 방으로 진입한다. 마당으로 열린 이곳은 가족 모두가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될 공간이다. 다음으로 마주하는 옷장 문을 열면 드레스룸으로 이어지며, 계속해서 주방과 식당이 있는 길을 지나 다시 처음의 현관 앞으로 이어진다. 달팽이 모양을 닮은 이 길은 처음과 끝이 연결되어있어 계속 순환되며 2층 놀이방과 다락방으로도 연장된다.

대부분의 주택 프로젝트가 그렇지만, 오솔집 또한 예산이 넉넉하지 못했다. 좋은 디자인을 유지하면서 시공비를 절약할 방안을 모색하는 것이 또 하나의 과제였다. 길을 따라 형성된 10m가량의 벽면 책장은 저렴한 기성제품을 활용해 우리가 직접 현장에서 조립, 시공했다. 일반적인 현장 제작 방식으로는 인건비와 재료비가 너무 많이 들어 선택한 방법이었다. 또, 주어진 예산으로는 새 가구를 구입할 여력이 없어 소파나 의자를 대신할 대청마루 등을 사전에 계획하여 비용절감과 일체감 있는 디자인을 동시에 꾀했다. 철제 공정을 생략하기 위해 난간은 철재로 제작하는 대신 구조 목재 스터드를 그대로 노출하여 형성하고, 아이들을 안전을 고려해 그물망을 구입하여 직접 달아매었다.

처음 폐축사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을 때, 이곳에 남은 건축주 아버지의 삶과 정신을 어떻게든 지키고 싶었다. 그 방법으로 축사에 쓰였던 구조재를 집의 노출 보로 재사용하려 했지만 구조적 문제로 실현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그래서 만든 것이 고재로 만든 테이블이다. 용도에 따라 분리가 가능한 좌식 테이블을 디자인하고, 안쪽의 작은 테이블 상판을 축사에서 나온 목구조재로 만들었다. 평상시에는 안쪽의 작은 테이블을 꺼내어 아이들을 위한 가구로 사용하고, 가족이 다 같이 식사할 때는 결합하여 하나의 커다란 식탁으로 사용한다. 여기서 재미있는 사실은 식탁의 모양이 집의 평면을 닮았다는 것이다. 새로 지은 집의 축소판인 테이블에 할아버지가 직접 만든 축사의 기억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그 기억 위에서 손자들이 식사를 하는 의미 있는 풍경이 펼쳐진다.

오솔집은 보통의 주택에서 시도하기 힘든 독특한 구조의 집이다. 이는 세 아이가 자유분방하게 뛰어놀며 꿈을 키울 수 있기를 바라는 건축주 부부의 바람을 여실히 담아내고자 한 결과이기도 하다. 그 과정을 충분히 이해하고 과감한 아이디어들을 수긍해준 건축주의 용기가 있었기에 세상에 하나뿐인, 아이들을 위한 집이 완성될 수 있었다. 입주 첫날, 집 안 구석구석을 자유분방하게 휘젓고 다니는 아이들의 모습을 본 건축주는 확신에 찬 목소리로 우리에게 소감을 전해왔다. ‘집을 짓길 정말 잘했다’고.

<글·박지현, 이병엽, 조성학>

by photographer Kyung Roh

  • 양평 오솔집: B.U.S Architecture의  주택,모던

    양평 오솔집

    에디터’ 이 사진을 포함한 아이디어 북
    아이디어 북: 1
    ["KR"] [Published] 오랜 시간이 지나도 온 가족이 사랑할 주택 베스트 7
  • 도서관 길: B.U.S Architecture의  복도 & 현관,모던

    도서관 길

    에디터’ 이 사진을 포함한 아이디어 북
    아이디어 북: 1
    ["KR"] [Published] 세 아이를 위한 양평 오솔집

    현관문을 열고 안으로 들어오면 길을 따라 채워진 책장과 대청마루를 만날 수 있다. 이곳은 아이들을 위한 공부방으로, 빔프로젝터를 설치해 가족들의 시청각실로도 활용할 수 있게 했다. 이어서 화장실과 세면 공간을 지나면 거실과 중층으로 이루어진 아이들 방으로 진입한다. 마당으로 열린 이곳은 가족 모두가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될 공간이다. 다음으로 마주하는 옷장 문 을 열면 드레스룸으로 이어지며, 계속해서 주방과 식당이 있는 길을 지나 다시 처음의 현관 앞으로 이어진다. 달팽이 모양을 닮 은 이 길은 처음과 끝이 연결되어있어 계속 순환되며 2층 놀이방과 다락방으로도 연장된다.

  • 도서관 길가의 책상: B.U.S Architecture의  거실,모던

    도서관 길가의 책상

    에디터’ 이 사진을 포함한 아이디어 북
    아이디어 북: 2
    ["KR"] [Published] 책과 함께 사는 삶, 서정적인 인테리어 7
    ["KR"] [Published] 복도를 꾸미는 다양한 아이디어 8
  • 거실길: B.U.S Architecture의  베란다,모던

    거실길

    에디터’ 이 사진을 포함한 아이디어 북
    아이디어 북: 1
    ["KR"] [Published] 세 아이를 위한 양평 오솔집
  • 양평 오솔집: B.U.S Architecture의  베란다,모던

    양평 오솔집

    거실길은 마당과 아이들방 2층 가족실과도 연결되어 있어서 입체적으로 풍부한 공간이다.

  • 양평 오솔집: B.U.S Architecture의  복도 & 현관,모던

    양평 오솔집

    에디터’ 이 사진을 포함한 아이디어 북
    아이디어 북: 1
    ["KR"] [Published] 세 아이를 위한 양평 오솔집
  • 양평 오솔집: B.U.S Architecture의  복도 & 현관,모던

    양평 오솔집

    에디터’ 이 사진을 포함한 아이디어 북
    아이디어 북: 2
    ["EN"] [Published] Inventive ways to use your under stairs space
    ["KR"] [Published] 세 아이를 위한 양평 오솔집
  • 양평 오솔집: B.U.S Architecture의  복도 & 현관,모던

    양평 오솔집

  • 양평 오솔집: B.U.S Architecture의  거실,모던

    양평 오솔집

    에디터’ 이 사진을 포함한 아이디어 북
    아이디어 북: 1
    ["KR"] [Published] 경제적인 수납을 위한 효과적인 팁
  • 양평 오솔집: B.U.S Architecture의  복도 & 현관,모던

    양평 오솔집

Admin-A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