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에이치와이 건축사사무소 의 진관동주택 | homify
제이에이치와이 건축사사무소

제이에이치와이 건축사사무소

제이에이치와이 건축사사무소
제이에이치와이 건축사사무소
잘못된 정보입니다. 국가번호 및 전화번호를 다시 확인 해 주세요
보내기' 버튼을 클릭함으로써 개인 정책에 동의하며 요청 수행을 위한 개인 정보 수집 및 활용을 허락합니다.
참고: 개인 정보 폐기는 privacy@homify.com을 통해 상시 요청 가능합니다.
전송완료!
빠른 시일 내 전문가의 답변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진관동주택

진관사 아래 북한산이 병풍처럼 둘러진 필지에 노부모와 함께 할 단독주택이다. 건축주는 삼대가 처음으로 함께 살며 돈독한 가족애를 집과 함께 짓고 싶어한다. 할머니와 손자손녀는 처음 같은 공간에 살며 서로에 대한 이해와 추억을 만들어 간다. 사랑방은 고령의 어머니를 위해 배려했다. 처음 대문을 열고 들어가면 낮게 보이는 창문을 통해 사랑방에 계시는 어머니와 조우하게 된다. 집을 드나드는 사람들이 주로 앉아 계시는 어머니와 눈을 맞추며 인사할 수 있도록 배려한 것이다. 전면에 위치한 자그마한 정원은 시선을 지루하지 않게 해준다.

거실은 천창과 마당으로 열려있는 큰 창문을 통해 늘 밝고 쾌적한 공간으로 만들었다. 수려한 북한산 봉우리는 낮고 길게 열린 창문을 통해 한 폭의 그림이 된다. 외부 마감재인 벽돌은 거실로 들어와 공용공간의 느낌을 더욱 살려준다. 천창 아래 목재 천정틀은 천창을 통해 들어오는 직사광선을 걸러주며 여러 설비를 품는다. 은은하게 들어오는 자연광은 거실 공간을 아늑하고 서정적으로 만든다.

식당은 가족이 모두 모여 서로의 일상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공간이다. 높은 천장과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은 2층과 소통하며 집의 중심 역할을 한다. 마당으로 뻗어가는 외부 데크는 식당공간을 외부로 확장하며 개방감 있는 공간으로 만든다. 수직 목재루버는 식당공간을 위요감 있게 감싸주며 2층 공간에서 답답하지 않게 해준다.

주인침실은 서재 기능을 하는 다락과 테라스 공간을 갖는다. 북한산의 멋스러운 봉우리를 향해 열린 창문은 작은 주인침실을 계절마다 다채롭게 만든다. 자녀 침실도 모두 다락이 있어 넉넉한 수납공간을 갖는다. 특히 멋 내기를 좋아하는 딸을 위해 넉넉한 드레스룸과 옷방을 다락에 두었다. 침실은 큰 전면창 안쪽에 폴딩도어를 두어 북한산 자락에서 불어오는 매서운 한기를 견디게 하였다.

진관동 주택은 벽돌집이다. 주변과 조화되게 도드라진 색상보다는 흙에 가까운 밝은색의 벽돌을 사용하였다. 비켜쌓은 벽돌은 햇빛에 민감하게 반응하며 입면을 풍부하게 만들어 준다. 야간에는 경관조명에 반응하며 이국적인 느낌을 자아내기도 한다.

Admin-Area